Live

home / movie

약장수

세상 어떤 자식이 매일 엄마한테 노래 불러주고 재롱 떨어줘? 대리운전, 일용직 등을 전전하던 일범에게 신용불량자라는 딱지는 번번이 그의 발목을 잡는 족쇄다. 아픈 딸의 치료비를 위해 어머니들에게 각종 건강식품과 생활용품을 파는 홍보관 ‘떴다방’에 취직한 일범은 자신의 처지가 한심하다. 그런 그에게 홍보관 점장 철중은 “우리가 자식보다 낫다”며 당장 처자식 먹여 살리려면 목숨 걸고 팔라 한다. 그의 말처럼 오히려 즐거워하는 어머니..

Email Facebook Google LinkedIn Pinterest Print Tumblr Twitter VK 

Homepage : Official site



Recommend Movie